quick_menu_tit

건강정보

진료시간안내

CONSULTATION HOUR

  • 월화수금 09:00 ~ 18:00
  • 목 토 09:00 ~ 12:30
  • 점심시간 12:30 ~ 14:00

일요일:휴진
공휴일:오전9시~12시30분(확인 후 내원하세요~)

전화상담문의

  • 건강정보
  • 건강강좌

건강강좌


당분간 강추위 계속…“수돗물 조금 틀어두고, 한랭질환 주의해야”
기상청은 “17일 밤부터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남하하면서 18일 아침기온(중부지방 영하15도 안팎, 남부지방 영하10도 안팎)은 더욱 떨어져 당분간 강추위가 이어질 것”이라고 밝혔다. 이에 서울시는 18일(일) 오전 7시를 기점으로 ‘동파 경계’를 발령한다. 동파 경계는 ‘관심-주의-경계-심각’ 4단계의 수도계량기 동파예보제 중 3단계에 해당하며, 일 최저기온이 영하 10도 미만의 날씨가 이틀 이상 지속될 때 발령된다.서울시에 따르면 동파 대책 기간이 시작된 11월 15일부터 12월 16일까지 서울에서 접수된 동파 신고는 모두 408건이다. 건물 유형별로는 △아파트 302건 △공사현장 64건 △연립/다세대 14건 △상가빌딩 14건 순으로 많았다. 지역별로는 기간 중 전체발생량의 51%가 노원구에서 집중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노원구는 산으로 둘러싸인 분지 형태로, 타지역에 비해 일 최저기온이 낮고, 방풍창이 없는 복도식 아파트가 많아 동파가 상대적으로 많이 발생한 것으로 분석됐다.이러한 배경에선 시는 “주변에 산지나 공원을 끼고 있는 지역은 도심지역보다 최저기온이 더 떨어질 수 있어 수도계량기 동파 예방에 더 각별한 주의를 기울일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동파방지법|출처: 게티이미지 뱅크

수도계량기 동파 예방법수도계량기 동파 예방을 위해서는 수도계량기함 내부를 헌 옷·수건 등 마른 보온재로 채우고, 계량기함 외부를 비닐이나 에어캡으로 넓게 덮어 찬바람이 스며들지 않도록 밀폐해주는 것이 좋다. 젖은 보온재는 얼어붙어 동파의 원인이 될 수 있으므로 주의한다.다만 계량기함을 보온했더라도 영하 10도 이하의 날씨가 이틀 이상 지속되면 동파 발생 가능성이 크다. 따라서 수돗물을 오래 사용하지 않는 외출?야간 시에는 수돗물을 가늘게 틀어 계량기 안에 물이 고여있지 않도록 해야 한다.이때 흘려보내는 수돗물의 양이 중요하다. 일 최저기온이 0도~영하 10도 일 때는 45초, 영하 10도 미만일 때는 33초에 일회용 종이컵을 채울 정도의 수돗물을 흘려야 동파를 효과적으로 예방할 수 있다. 서울시는 “이러한 기준에 따라 수돗물을 10시간 틀어놓을 경우, 서울시 가정용 수도요금 기준으로 하루 100원 미만의 비용이 발생하여 경제적으로도 큰 부담이 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수도계량기가 얼었을 때는?수도계량기 유리부가 깨지거나 부풀어 오르는 등 동파가 의심될 때는 따뜻한 물수건을 이용해 계량기와 수도관 주위를 골고루 녹여준다. 간혹 빨리 녹이려 토치, 헤어드라이기 등을 사용하는 경우도 있는데, 이는 화재로 이어질 수 있으므로 삼간다. 물로 녹일 때는 미지근한 물부터 점차 따뜻한 물로 녹여야 한다. 50도 이상 뜨거운 물을 사용하면 계량기가 고장날 수 있어서다."당분간 강추위 지속, 한랭질환에도 주의해야"강추위가 이어질 때는 동파 방지와 더불어 한랭질환 예방에 힘써야 한다. 다음은 질병관리청이 발간한 ‘한파 대비와 한랭질환 예방을 위한 건강수칙 바로알기’에 있는 한랭질환 예방법이다.실내① 가벼운 실내운동을 한다.② 적절한 수분 섭취를 한다.③ 고른 영양분을 가진 식사를 한다.④ 적정온도(18℃~20℃)를 유지한다.⑤ 적정습도(40%~60%)를 유지한다.실외① 외출 전, 날씨정보와 체감온도를 확인한다.② 추운 날씨에는 가급적 야외활동을 하지 않는다.③ 외출 시, 내복이나 얇은 옷을 겹쳐 입는다.④ 장갑?목도리?모자?마스크를 착용한다.⑤ 무리한 운동은 삼간다.아울러, 질병관리청은 겨울철에는 “한랭질환 이외에도 심뇌혈관질환, 호흡기질환, 낙상사고가 많이 발생한다”고 밝혔다. 겨울철에는 혈관이 수축되고 혈압이 상승하기 때문에 심뇌혈관질환 중 심근경색과 뇌졸중이 많이 발생하며, 건조하고 찬 공기로 인해 호흡기 질환이 많이 발생한다. 또, 기온이 내려가면 관절 주변의 인대와 힘줄들이 뻣뻣해져 작은 충격에도 쉽게 손상을 받아 낙상사고가 증가하므로 주의가 필요하다.


이전글 : 유난히 춥고 피로하다면?...합병증 위험한 '이 질환' 의심 [황수경의 건강칼럼]
다음글 : "슈퍼푸드 케일의 놀라운 효능"...하지만 '이때'는 피하세요 [황수경의 건강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