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_menu_tit

건강정보

진료시간안내

CONSULTATION HOUR

  • 월화수금 09:00 ~ 18:00
  • 목 토 09:00 ~ 12:30
  • 점심시간 12:30 ~ 14:00

일요일:휴진
공휴일:오전9시~12시30분(확인 후 내원하세요~)

전화상담문의

  • 062-652-7070
  • 건강정보
  • 건강칼럼

건강칼럼


1시간 이상 낮잠 자는 당신. 이젠 끊어라
자주 낮잠을 자는 것이 향후 심장 문제 발생률과 조기 사망을 위험을 높일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되었다. 20건의 과거 연구를 종합한 결과, 1시간 이상 긴 낮잠을 자는 것은 심장 질환에 걸릴 위험이 34% 증가하고 사망 위험이 30% 증가하는 것과 관련이 있었다. 또한 어떤 길이의 낮잠이든 조기 사망 위험이 19% 증가했다.

중국 광저우 의과 대학 수석 연구원 Zhe Pan은 "이번 연구에 따르면 낮잠을 원할 경우 한 시간 미만으로 유지하는 것이 가장 안전하다고 나타났다"라고 말하며 "낮에 잠을 자는 습관이 없는 사람이 이를 시작할만한 설득력 있는 증거는 없다"라고 덧붙였다.

낮잠자는 여성연구진은 313,000명 이상이 참여한 20건의 연구 데이터를 분석했는데, 5명 중 2명은 낮잠을 자고 있다고 말했다. 연구 결과, 65세 이상인 노인에게 낮잠과 심장병, 조기 사명 연관성이 더 뚜렷하다는 것을 발견했다.

노인은 낮잠과 관련된 사망 위험이 27%, 심장 질환 위험이 36% 더 높았다. 또한, 여성은 낮잠과 건강 악화 사이에 더 강한 연관성을 보였으며 사망 위험은 22%, 심장 질환 위험이 31% 더 높았다. 흥미롭게도 긴 낮잠은 밤에 6시간 이상 수면을 취하는 사람의 사망 위험 증가와 관련이 있었다. 이는 사망 위험과 심장 건강 문제의 증가에 대한 설명으로 잠을 잘 자지 못하는 것을 배제하는 것 같다.

미국질병통제예방센터(CDC)에 따르면 매일 밤 7시간 미만 수면하는 성인은 심장 마비가 발생할 가능성이 더 크다. 또한, 수면의 질이 좋지 않으면 고혈압, 제2형 당뇨병 및 비만과 관련이 있고 이 모두는 심장 질환, 심장 마비 및 뇌졸중의 위험을 증가시킨다. 연구진은 낮잠이 길어지면 체내 염증 수준이 높아지는 것과 관련이 있으므로 신체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추측했다. 더불어,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가 이야기하는 좋은 수면 습관은 다음과 같다.

△ 규칙적인 수면 일정을 지키기.
△ 낮 동안 충분한 자연광을 받기. 수면과 관련된 뇌 화학 물질 분비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다
△ 정기적으로 운동하기. 단, 취침 전 몇 시간 내에는 운동하지 않기
△ 취침 시간이 다가오면 인공조명을 피하기
△ 침실을 시원하고 어둡게, 조용하게 유지하기

이번 연구는 유럽 심장 학회의 연례 회의에서 발표되었고, Health Day 등이 보도했다.

출처: 건강이 궁금할 땐, 하이닥 (www.hidoc.co.kr)

이전글 : 할머니는 말씀하셨지, 꿀은 감기에 좋다고(연구)
다음글 : 술을 끊기 어렵다면? 장내 미생물군 변화로 욕구 억제